가을 여행 명소, 내장산 단풍여행

반응형

내장산 단풍 절정 시기는 11월 첫째, 둘째주

호남의 금강, 내장산은 설악산과 함께 가을 단풍이 아름답기로 유명한 곳입니다. 단풍나무를 비롯해 활엽수가 많아 조선8경 중 하나이기도 합니다. 언제부터인가 봄꽃의 개화시기도 빨라지거나 늦어지고 단풍 절정 시기도 감 잠을 수 없을 정도로 각종 기상 요소들이 과거에 비해 정상적이지 못할 때가 많습니다. 

또한 올해는 유난히 가뭄이 심해 위쪽 지방의 단풍은 거의 고사상태가 됐는데요. 설악산, 치악산을 비롯한 강원지역의 가을산은 단풍이 들자마자 말라버려 다소 실망스런 풍경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 찾은 내장산 단풍은 선명한 붉음 그 자체 입니다. 왜 사람들이 내장산 내장산 하는지, 교통체증에 시달리면서도 꾸역꾸역 찾아오는데는 모두 이유가 있었습니다.   

 

 

이번 단풍여행은 내장산 산행을 한 후 내장사 단풍길을 돌아보는 일석이조의 단풍여행입니다. 

.

내장산 단풍 정절시기의 교통체증을 피하기 위해 들머리를 대가마을로 잡았습니다. 대가마을에서 신선봉과 연자봉, 장군봉, 유군치를 돌아 동구리로 내려오는 5.4km의 코스로 내장산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능선 산행과 단풍산행의 백미이기도 합니다. 그런데 산행중 만난 짙은 가스와 비는 울긋불긋 단풍을 보기에는 다소 실망스러운 조건이었지만 하산후 내장사에서 보았던 단풍터널은 기함 그 자체였습니다.  사람들이 이야기 하는 '내장산 단풍'은 내장산의 단풍이 아니라, 내장산에서 내려다 보는 천년고찰 내장사 일주문까지 이어지는 단풍길을 말하는 거라는걸 이번에 알았습니다. 

 

 

내장사 입구 매표소 부터 내장사 일주문까지는 약2.5km, 천천히 걸어서 한시간이 꼬박 걸리는 길입니다. 내장사까지 이어지는 길은 두개의 길이 있는데요. 한쪽은 자동차가 다니는 포장길이고 그 옆으로 작은 산책로가 이어집니다. 산책로와 차도 주변으로 애기단풍과 당단풍, 좁은단풍, 털참단풍, 네군도단풍 나무들이 빽빽하게 늘어져 있습니다.

 

 

 

 

내장산 입구에서부터 내장사까지 다소 거리가 있기 때문에 방문객을 위해 셔틀버스가 운행되고 있습니다. 내장산 단풍 여행은 입구에서 셔틀버스를 타고 내장사를 둘러 본 뒤, 금선계곡을 따라 2.5km의 단풍길을 걸어서 돌아나가는 것을 추천합니다. 그리고 내장사 일주문까지 이어진 단풍터널을 멀리서 보고 싶다면 내장산 연지봉 중턱까지 이어지는 케이블카를 타 보는 것도 좋습니다.

 

 

내장사매표소 부터 2.5km 안쪽, 일주문 부근에 위치한 내장산 케이블카는 1980년부터 운행한 왕복식 관광케이블카로 내장산 탐방안내소 부터 연자봉 중턱의  내장산전망대 부근 까지 약800m를 운행합니다. 탑승정원은 50명, 운행시간은 5분으로 케이블카를 타고 가는 동안 내장산 전체 산세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어 전국 최고의 가을 단풍 풍경을 조망할 수 있습니다.  케이블카 요금은 대인:왕복 8,000원/편도 5,500원 운행시간은 07:30~18:00

 

천년고찰 내장사의 모습입니다. 짙은 가스로 사진이 선명하지는 않습니다.

 

조금전 까지 내린 비로 단풍나무 잎사귀 마다 물방울이 맺혀 있습니다.

 

산위에는 짙은 안개와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중국관광객인 뉴요크들도 눈에 보입니다.

 

금선계곡을 뒤덥고 있는 느티나무의 낙엽입니다. 단풍나무의 잎은 떨켜가 없어서 느티나무처럼 바닥에 잘 떨어지지 않는답니다.

 

 

졸졸 흐르는 계곡물을 낙옆들이 막아서고 있습니다.

 

 

 

촉촉히 젖은 단풍나무에 빨간 단풍잎이 떨어 져 있습니다.

 

 

 

 

외국인들도 가을 추억만들기에 분주하다.

 

 

내장사는 저지대 3km에 특색있는 11종류의 단풍나무가 집중되어 있어 다른곳에 비해 색이 다양합니다. 

 

 

내장사입구에서부터 내장사까지는 거의 3km의 거리고 꽤 먼 거리입니다. 들어갈때는 내장사까지 순환버스를 이용해서 둘러 본 뒤 나올때는 산책길을 걸어 단풍의 정취를 만끽하는 것이 가장 좋을것 같습니다. 내장산 순환버스는 내장산국립공원 매표소에서 부터 케이블카 탑승장까지 총 2.5km를 운행합니다.  요금은 성인:1,000원/ 어린이 500원 입니다. 운행시간은 단풍식즌에는 07:00~18:00/ 비성수기에는 10:00~17:00

 

내장사 입구 매표소입니다. 문화재관람료를 받고 있습니다. 단풍철에는 하루에 얼마가 걷힐까요?

 

이곳도 역시 카드사용이 불가하네요

 

문화재관람료가 어른 3,000원으로 꽤 비쌉니다

 

 

 

 

 

입구를 벗어나자 마자 신나는 노래소리와 먹거리를 파는 천막들이 줄줄이 늘어서 있습니다.

 

매표소와 가장 가까이 있는 주차장인데요, 하루에 8,000원입니다. 가장 가깝기 때문에 가장 먼저 만차가 됩니다.

 

내장사로 가는 입구 식당가 입니다. 관광지입니다.

 

 

 

내장사 입구에서 한참을 걸어 내려 가면 공영주차장이 나옵니다. 이곳은 하루에 5,000원입니다. 조금 싸지만 한 참 걸어야 합니다. 이곳에서 또 몇분을  내려가면 제2주차장이 나옵니다. 그 아래로 무료주차장이 있긴한데 걸어서는 올 수 없는 거리입니다.


 

 내장산의 단풍 터널입니다.


지도 크게 보기
2015.10.30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6)

Designed by JB FACTORY